::: 대한불교 조계종 영주암 :::
Home 관리자
Untitled Document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제목 큰스님법문 '죽음' 앞에서 당당한 우리가 될 수 있도록 정진하자
작성자 진여행 작성일 2008-10-07 조회수 4291/2
2008년 10월 4일 토요참선 큰스님법문 - '죽음' 앞에서 당당한 우리가 될 수 있도록 정진하자

2008년 10월 4일 토요참선 큰스님법문

1. 금강경 '사구게(四句偈)' 中에서

一切有爲法 (일체유위법)
如夢幻泡影 (여몽환포영)
如露亦如電 (여로역여전)
應作如是觀 (응작여시관)

풀이: 일체 현상 유위의[생멸]법은 꿈과 거품과 그림자와 같고
이슬과 번개와도 같은 것이니, 마음은 볼 수 없고 색깔도 없지만
자기의 마음을 참구하는 것만이 해답을 줄지어니.
[∴ 세상의 모든 현상과 법칙은 인연으로 나고 없어짐을 말한다]

▶큰스님 풀이: 자기 마음만이 자기의 것이지, 영원한 자기의 것은 '마음' 밖에 없다. 마음 외의 다른 것은 지나고 나면 모두 한낱 '꿈'이니라.

2. 자살, 우리 모두 자신의 마음을 지켜야 할 때

우리나라의 자살 건수가 하루 평균 33명이라고 하니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이다. 이 모든 것이 '밖'에서 답을 구하려 하다 보니 일어나는 결과이다. 마음이 괴롭다고 자살로 생을 마감하면, 몸은 없어지지만 괴로운 마음은 끝이 나는 것이 아니니 더욱 괴롭기 마련이다. 몸이 죽는다고 해서 마음 또한 함께 죽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내가 있음으로서 마음이 있는 것이 아니라, 내가 있기 전부터 마음은 본래부터 있었던 것이다. 몸은 부모의 인연으로 잠깐 나투어 진 것이다. 고로 몸이 있을 때 괴로운 것을 모두 해결해야 한다.
집에 자살한 사람이 있으면, 계속 집안이 꼬인다. 집안이 꼬이면 가정이, 크게는 나라가 혼란스럽다.
자신의 '마음'부터 지키도록 하자. 더도말고 덜도말고 지금 이 순간, 우리 마음을 지키고 있는 이 순간에 감사하도록 하자.

3. '상대빈곤'에 얽메이지 말자

오늘날 상대빈곤을 통해 자신을 비교하면서 괴로움을 느끼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상대빈곤이란 비교하면 할수록 끝이 없는 것이다. 그렇다고 해서 삶에 발전을 이루지 않고 계속 머무르면 안되는 것이지만, 자기 위치에 맞게 분수대로 사는 것이 중요하다. 있는 사람은 좀 쓰고, 없는 사람은 절약하는 삶을 살아야 한다. 자기 자신을 보고 사는 것이 부처님 법이다.

4. '죽음' 앞에서 당당한 우리가 될 수 있도록 정진하자

죽음을 앞에 둔 어떤 환자가 "스님… 딱 이틀만 더 살게 해주십시오"하고 말하는 것을 들은 적이 있다. 우리는 다른 사람들이 죽어가는 것을 보면서 안타까워 하지만, 정작 자신 또한 죽음 앞에 있다는 것을 인식하지 못할 때가 많다.
죽음 앞에서도 당당한 우리가 될 수 있도록 준비를 하여야 한다. 단 이틀만 더 살자가 아니라, 죽음 앞에서도 새로운 태어남에도 늘 당당한 우리 자신이 되어야 한다. 죽음 앞에서는 '삶에 대한 한'도 '애착'도 없어야 한다.
해가 아침에 떴다 저녁에 지는 것과 같음이다. 슬퍼할 것도 기뻐할 것도 없는 더없이 자연스러운 현상과 같음이다. 자기 마음을 섬기고 더 사랑할 수 있는 '마음 예찬'을 하자.
download : 123.hwp
작성자 내용 비밀번호
이전글 :   9월 20일 큰스님법문 - 마음의 복지보다 더 좋은 것은 없다.
다음글 :   등표닷컴입니다.
글쓰기 답글작성 삭제 수정 리스트
게시물 수 : 2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토요참선 장로 및 운영위원 확대회의 결과 정광산 08.08.12 9,389
공지 참선모임 30년, 佛都 부산에 선근 심다 1234 07.07.23 9,019
27 등표닷컴입니다.   등표닷컴 12.02.28 3,929
26 황우석박사가 획득한 캐나다 원천특허 NT-1은 미국의 국책사업   허공을삼킨고요 12.02.22 3,946
25 논쟁으로 본 불교사상   부산대학교 09.08.26 4,097
24 큰스님법문 '죽음' 앞에서 당당한 우리가 될 수 있도록 정진하자   진여행 08.10.07 4,291
23 9월 20일 큰스님법문 - 마음의 복지보다 더 좋은 것은 없다.   진여행 08.09.23 4,275
22 9월 6일 큰스님법문-도(道)는 불변의 복지이자 영원한 안식처   진여행 08.09.09 4,226
21 2008년 8월 16일 토요참선 큰스님법문 - 백중기도의 의미   진여행 08.08.17 4,167
20 2008년8월2일시민선원토요참선큰스님법문  [1] 정광산 08.08.12 4,332
19 토요참선 장로 및 운영위원 확대회의 결과   정광산 08.08.12 9,389
18 영주암의 옛모습을 통해   1234 07.09.24 4,393
1 [2] [3] 
   




    copyright ⓒ2000 대한불교 조계종 영주암 all rights reserved
부산광역시 수영구 망미1동 950번지 / 전화 051-754-2210